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6-17 18:38 (목) 기사제보 구독신청
연세대 캠퍼스타운 '에스큐브', 청년 창업 중심 도약
상태바
연세대 캠퍼스타운 '에스큐브', 청년 창업 중심 도약
  • 새교육정보
  • 승인 2021.04.29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대문구제공)© 뉴스1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옛 창천노인복지센터를 리모델링해 지난해 12월 완공한 연세대 캠퍼스타운 창업지원시설 '에스큐브'(연세로2나길 61)가 청년 창업 중심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29일 밝혔습니다.

'에스큐브'는 '새싹기업(Start-up)이 시작(Start)되는 신촌(Sinchon)'이라는 슬로건의 앞 글자 '에스'와 세제곱을 뜻하는 '큐브'의 합성어로 학생 창업가와 연어형 창업가를 육성 지원하기 위해 조성한 공간입니다.

연어형 창업가란 대학 졸업 후 사회 경험을 축적한 뒤 캠퍼스타운으로 돌아와 창업하려는 이들을 뜻합니다.

에스큐브는 창업자가 아이템 개발에 집중하며 기획과 아이디어를 창출할 수 있도록 4개 층에 개별창업공간 20실, 코워킹스페이스, 회의실, 메이커스페이스, 편의시설, 샤워실 등을 조성했습니다.

지난해 '연세대학교 캠퍼스타운' 사업을 통해 총 54개 기업, 247명이 혜택을 받았다. 18억6000여 만원의 매출을 달성하고 12억8000여 만원의 투자금을 유치했습니다.

또 149개 사업을 선정해 지원했으며 특허출원과 상표등록 등 88개의 지식재산권을 등록하는 성과를 달성했습니다.

다음 달 올해 새 창업팀을 선발해 에스큐브 입주와 창업지원금, 창업교육, 창업팀 네트워킹, 기술멘토링, 투자유치 등의 원스톱서비스를 제공하며 성공 창업가로의 성장을 지원합니다.

구는 창업지원공간 확대를 위해 올 하반기 경의중앙선 신촌역 부근에 '에스큐브 2호점'을 추가 개소할 예정입니다.

현재 서대문구는 연세대뿐만 아니라 관내 명지전문대, 서울여자간호대, 이화여대와도 함께 캠퍼스타운 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캠퍼스타운 사업이 대학가 주변을 활성화하고 지역과 대학이 협력해 청년일자리 문제 등을 해결하는 구심점이 되도록 하겠다"며 "무엇보다 어려운 시기 청년의 자생력을 키우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새교육정보신문 기사 제보는 media@newedu.co.kr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