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5-14 17:26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단국대 학생들 학사·취업정보 AI 비서가 알려준다”
상태바
“단국대 학생들 학사·취업정보 AI 비서가 알려준다”
  • 새교육정보
  • 승인 2021.04.26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국대 학생들이 AI기반 맞춤형 교육연구지원시스템 단아이를 시연하고있다.(단국대 제공)© News1

(용인=뉴스1) 김평석 기자 = #“단아이 주간브리핑입니다. 새로운 IT 보안기업의 채용 공고 1건이 올라왔습니다. 오늘 수업은 ‘인공지능 보안 응용’과 ‘디지털 포렌식’입니다. 금주 새로운 비교과 특강은 법학과에서 열리는 ‘디지털콘텐츠법’ 1건이 올라왔습니다. 지난주 SW학과 학생들이 가장 많이 찾아본 주제어(Topic)는 ‘산업보안컨설팅과 동향’ 입니다.”

단국대 SW학과 김형민군은 나만의 교육지원 비서 '단아이(Dan.i)'의 브리핑으로 하루를 시작합니다.

단아이는 김 군이 주제어(Topic)로 설정해 놓은 IT 보안기업의 상반기 채용정보와 교과·비교과·대외활동 정보를 정리해 브리핑해줍니다.

단아이는 김 군의 수강이력, 역량, 성향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성공적인 대학 생활과 취업을 설계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앞서 IT 보안기업에 취업한 선배들의 데이터까지 분석해 노하우를 전해줍니다.

김 군이 주제어(Topic) 설정 한 번으로 대학 생활과 미래 설계를 고민하지 않는 건 단아이가 있기에 가능한 일입니다.

단국대가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AI) 기반 맞춤형 교육·연구지원시스템인 '단아이'를 선보였습니다.

이 서비스는 단국대가 2017년 6월 모든 교육·연구관리에 인공지능(AI)을 도입한 지 5년 만에 얻은 결실입니다.

26일 단국대에 따르면 이번에 공개한 단아이는 국내 최초로 학생이 관심 있는 주제어(Topic)를 담으면 인공지능이 스스로 분석해 학생에게 적합한 교과·비교과·채용정보·논문정보·대외활동 등을 제공합니다.

교원에게는 학생지도·연구 동향·학사행정 등을 제공합니다.

행정인력이 제공해왔던 교육·연구 서비스를 인공지능(AI)으로 대체한 것입니다.

이를 위해 단국대는 국내 최대 규모의 관련 데이터를 수집·분석하는 데 주력했습니다.

 

 

단국대가 구축한 AI기반 맞춤형 교육연구지원시스템 단아이 화면(단국대 제공)© News1

 

 

분석 데이터는 Δ수강 이력(8만명) Δ졸업생 취업 현황(5만명) Δ교내외 채용정보(1만건) Δ강의계획서 분석(10만건) Δ교내외 비교과 정보 현황(4000건)입니다.

또 단아이 구축을 위해 정의한 주제어(Topic) 사전에는 120만 건의 데이터가 존재합니다.

이는 현재 국내 대학들이 챗봇(대화형 인터페이스) 위주로 단순 학사나 편의시설 문의에 국한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에 비하면 국내 최대 규모라 할 수 있습니다.

단아이를 이용하면 언제 어디서나 챗봇을 이용해 학사정보를 문의할 수 있습니다.

단아이는 학생이 설정한 주제어(Topic)를 분석해 맞춤으로 교과·비교과·채용정보·논문정보·대외활동 등을 추천해줍니다.

취업에 성공한 학과 선배들의 수강 이력부터 대외활동까지 분석해 노하우를 전합니다.

이 밖에도 학과 분석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학과 라운지 자동 생성 기능, AI 스피커와 IPTV를 연동한 음성 질의응답 기능이 탑재돼 있습니다.

엑소브레인이나 용어사전 등의 API를 활용한 학습 정보 검색도 가능합니다.

단아이 구축을 위해 단국대는 2017년 미래교육혁신원에 EduAI센터를 신설하고 국내 굴지의 정보통신기업인 SKT, KT, NHN다이퀘스트와 함께 연구개발을 해왔습니다.

현재 EduAI센터 최호섭 센터장을 중심으로 총 5명의 전문 연구 인력이 단아이의 업그레이드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새교육정보신문 기사 제보는 media@newedu.co.kr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