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4-09 18:21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4개 대학에서 함께 창업 인재 육성"…중기부, '연합창업대학원' 운영
상태바
"4개 대학에서 함께 창업 인재 육성"…중기부, '연합창업대학원' 운영
  • 새교육정보
  • 승인 2021.03.0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제공=중소벤처기업부) © 뉴스1

(서울=뉴스1) 조현기 기자 = 국내외 4개 대학교가 담장을 허물고 서로 힘을 합쳐 창업 인재 양성에 나섭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성균관대 600주년 기념관에서 Δ부산대 Δ성균관대 Δ한밭대 Δ미국 드레이퍼대와 협약식을 열고, '연합창업대학원'을 운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연합창업대학원은 현재 창업대학원을 운영 중인 부산대, 성균관대, 한밭대가 교육과정을 함께 기획·운영하며 각자 강점이 있는 교육과정을 타 대학 창업대학원 학생에게도 개방하고 학점을 인정합니다.

부산대는 기술교육, 성균관대는 사업화 교육, 한밭대는 기초 창업역량 배양 등의 부문에서 2년간 교육과정을 운영합니다. 이들 대학은 미국 글로벌 창업사관학교인 드레이퍼대와 글로벌 시야를 넓혀줄 수 있는 해외 교육과정도 운영합니다. 드레이퍼대는 지난 2012년 설립된 후, 68개국에서 350개 이상의 스타트업을 배출했습니다.

입학 자격요건은 '예비창업자' 또는 '초기창업기업 대표'로 제한했습니다. 이론 교육을 넘어 실전 창업에 초점을 맞추기 위함입니다. 기존 창업대학원은 예비창업자, 창업기업대표, 창업 전문가 등 창업과정 교육을 받고 싶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었습니다. 첫 입학생들은 지난해 말 예비창업자 등이 제출한 사업계획서를 평가해 최종 20명을 선발했습니다.

졸업 논문은 사업계획서로 대체한다. 입학생은 입학 시 사업계획서를 제출해야 하고, 수업 과정에서 수정·보완해 졸업 논문으로 제출해야 졸업이 인정됩니다. 이를 위해 3개 대학연합 심의위원회를 구성, 사업계획서의 구체성과 타당성 등을 검토해 졸업 승인 여부를 결정할 계획입니다.

차정훈 중기부 창업벤처혁신실장은 "그 동안 예비창업자 등이 창업준비 과정과 창업지식을 체계적이고 전문적으로 배울 수 있는 곳이 많지 않았다"며 "연합창업대학원이 이러한 문제를 극복해 줄 수 있는 새로운 교육 모델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새교육정보신문 기사 제보는 media@newedu.co.kr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