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1-22 18:01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전북대. 용역 근로자 전원 정규직 전환…3년 간 총 136명
상태바
전북대. 용역 근로자 전원 정규직 전환…3년 간 총 136명
  • 새교육정보
  • 승인 2020.12.01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정문 전경 /© 뉴스1

(전북=뉴스1) 임충식 기자 =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지난 2017년부터 추진해왔던 ‘청소용역 근로자 정규직 전환 사업’이 모두 마무리됐습니다.

전북대는 1일 시설관리용역 전기·소방 분야 근로자 5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선 5월 11명을 포함해 올해에만 정규직으로 전환된 용역 근로자만 총 16명으로 늘었습니다.

전북대 관계자는 “이번 정규직 전환으로 전북대에서 근무하고 있는 비정규직 용역 근로자 전원이 정규직으로 전환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전북대는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제로 정책’에 발맞춰 2017년 8월부터 정규직 전환 TF팀, 노사 및 전문가 협의기구 등을 구성, 지속적인 대화에 나서왔습니다.

이에 따라 지난 2018년에는 청소 용역 근로자 118명이 지난해에는 기계·난방 등 시설관리 용역 근로자 2명이 정규직으로 전환된 바 있습니다.

김동원 총장은 “대학은 용역근로자로서 맡은 바 임무를 성실히 수행해 온 근로자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면서 “전북대의 한 가족으로 따뜻한 동행을 위해 처우 개선 등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습니다.


새교육정보신문 기사 제보는 media@newedu.co.kr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