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10-27 18:11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학급당 15명' 과학고처럼…초중고 학생수 20명 이하 제한 추진
상태바
'학급당 15명' 과학고처럼…초중고 학생수 20명 이하 제한 추진
  • 새교육정보
  • 승인 2020.09.23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탄희 더불어민주당 의원. 2020.8.25/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김진 기자 = 이탄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3일 초·중·고등학교 한 학급당 학생 수 적정수준을 '20명 이하'로 제한하는 교육기본법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습니다.

개정안은 현재 교육감 규칙으로 정하고 있는 학급당 학생 수 기준을 명문화해 교육 격차를 줄이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교실 내 거리두기와 교육부 주력사업인 그린 스마트 스쿨 사업 및 쌍방향 온라인 수업 실효성을 높이기 위한 것입니다.

이 의원 측은 코로나19 확산기였던 지난 5월 이후 대부분 학생들이 제대로 된 등교 수업을 받지 못한 반면, 학급당 학생 수가 적은 서울·경기 지역 과학고 학생들은 모두 등교해 대면 수업을 받은 점을 지적했습니다.

서울·경기 지역 과학고의 경우 학생 1인당 교실 사용면적은 일반 학교에 비해 최대 2배 이상인 1.3평에 달했습니다. 지난해 기준 서울·경기 지역 과학고 학급당 학생 수는 평균 15명인 반면, 전국 433개 초·중·고교는 31명 이상, 6558개교는 21~30명입니다.

이밖에도 개정안은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학급당 학생 수의 단계적 감축을 위한 계획을 수립·실시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았습니다.


새교육정보신문 기사 제보는 media@newedu.co.kr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