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4-02 17:35 (목) 기사제보 구독신청
코로나19 여파…올 첫 수능 모의고사 3월 19일로 연기
상태바
코로나19 여파…올 첫 수능 모의고사 3월 19일로 연기
  • 새교육정보
  • 승인 2020.02.25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 첫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모의고사가 예정보다 일주일 늦은 3월 19일로 조정됐습니다.

25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당초 3월 12일로 예정됐던 첫 수능 모의고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일주일 미뤄진 19일에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전국의 학교들의 개학이 일주일 연기된 상황에서 다른 교육청 의견수렴을 거쳐 이와 같이 결정했습니다. 추후 학사 일정에 따라 모의고사 날짜는 또 연기 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교육당국이 주관하는 수능 전 모의고사는 한해 총 6차례(3·4·6·7·9·10월) 시행됩니다. 이 가운데 3·4·9·10월은 각 시·도교육청이 돌아가며 출제합니다. 6·9월에는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평가원)이 주관합니다.

이중 3월 모의고사는 서울시교육청이 주관하며 매해 첫 번째로 치르는 시험으로, 앞선 고등학교 2년간 자신의 학업성취도를 파악할 수 있는 시험입니다. 이에 개학이 3월 9일로 연기되자 교육계 일부에서는 모의고사 실시 날짜 조정이 필요하지 않냐는 목소리가 나왔었습니다.


새교육정보신문 각종 제보 및 보도자료는 media@newedu.co.kr 으로 보내주십시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