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4-07 19:11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공공기관 올해 신입 연봉 평균 3669만원…총 2만5600명 뽑는다
상태바
공공기관 올해 신입 연봉 평균 3669만원…총 2만5600명 뽑는다
  • 새교육정보
  • 승인 2020.01.13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올해 공공기관 대졸 신입사원 초임연봉 평균은 3669만원으로 나타났습니다. 가장 많은 초봉을 주는 곳은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으로 5173만원이었습니다. 올해 가장 많은 신입사원을 뽑는 공공기관은 한국철도공사(코레일)와 한국전력공사로 각각 1500명 규모의 신입 공채가 예정됐습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와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은 '2020 공공기관 채용정보 박람회'에 참여한 141개 기관의 신입사원 연봉을 분석한 결과, 올해 공공기관 신입사원 첫 연봉은 평균 3669만원으로 집계됐다고 13일 밝혔습니다. 지난해 초봉인 3642만원보다 약 0.7% 오른 수준입니다.

올해 가장 많은 초봉을 주는 공공기관은 대구경북과학기술연구원으로 전일제 신입사원 기준 5173만원이었습니다. 전년 대비 184만원(3.7%) 오른 금액으로 평균보다 5배 높은 인상률입니다.

이어 ΔIBK기업은행 5000만원 ΔKDB산업은행 4900만원 Δ한국원자력연구원 4894만원(성과급 별도) Δ한국과학기술원 4851만원 Δ한국수산자원공단 4769만원 Δ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4669만원 Δ국방과학연구소 4608만원 Δ한국예탁결제원 4553만원 Δ한국교육학술정보원 4535만원 순으로 높은 초봉을 받습니다.

지난해 대학생이 가장 선호하는 공공기관 1위에 꼽힌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올해 신입 초봉은 4457만원으로 책정됐습니다.

구간별로 보면 Δ5000만원 이상(1.4%) Δ5000만원 미만~4000만원 이상(29.8%) Δ4000만원 미만~3000만원 이상(58.9%) Δ3000만원 미만~2000만원 이상(9.9%) 순으로 분포했습니다.

올해 공공기관 신규채용 규모는 지난해보다 2000여명 가량 늘어난 2만5600명으로 전망됩니다. 가장 많은 정규직을 뽑는 기관은 '한국철도공사'로 일반부문 1320명과 고졸부문 230명을 합쳐 총 1550명을 채용합니다. 체험형 인턴 1000명도 별도 선발됩니다.

한전은 대졸신입 1250명에 고졸신입 250명으로 총 1500명을 뽑아 2위에 올랐습니다. 한전 체험영 인턴은 올해 상·하반기 2회에 거쳐 선발됩니다. 3위는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 대졸신입 700명, 무기계약직 215명, 고졸 100명 등 총 1015명을 채용합니다.

한국철도공사의 올해 초봉은 3274만원(성과급 별도)입니다. 한전과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초봉은 각각 3575만원, 3189만원 선입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초봉은 성과급이 제외된 액수입니다.


새교육정보신문 각종 제보 및 보도자료는 media@newedu.co.kr 으로 보내주십시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